Home  >  Contact  > Story



채움 STORY


채움인지교육연구소를 만들어 가는 사람들의 이야기가 있습니다.


[치매] 잘 안 들려!! 노화성 난청이 치매를 유발한다고?

관리자
2022-03-08
조회수 220


지난 3월 3일은 '세계 청각의 날'이었습니다. 그만큼 청각 건강에 대한 관심이 필요하다는 이야기입니다.



요즘은 이어폰을 이용하는 사람들이 많아지면서 난청환자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습니다.  난청은 해마다 증가하고 있으며 특히 나이가 들수록 빈도가 증가합니다. 미국 국립보건원에 따르면 난청은 65-75세에서 3명 중 1명, 그리고 75세 이상에서는 절반가량을 차지하고 있다고 합니다.


👂노화성 난청, 치매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나이가 들면서 청력의 손실이 발생하는 노화성 난청은 60세 이상 3명 중 1명, 75세 이상은 40-50%가 청력 손실을 겪고 있는 것으로 추정합니다. 또한 노화성 난청을 보청기 등 재활 없이 방치할 경우 2-5배 더 치매로 이어질 수 있는데요. 

자연스러운 노화 현상으로 가볍게 넘기는 것보다 적절한 치료와 예방이 필요한 때입니다.


이어폰을 사용할 때는 1시간 연속으로 사용하는 것을 피하고, 음량 또한 50%를 넘기지 않도록 해야 합니다.

그리고 난청 현상이 발생할 시 정확한 진단으로 늦지 않게 치료하고 재활해야 합니다. 

0 0